2014년 11월 22일 토요일

돌체구스토에서 네스프레소 까지.

커피 마시는 취미가 있어서 돌체구스토르 구매하게 되었다. 처음에는 돈체 구스토의 편리성과 보편적인 입맛과 런던과 프랑스 여행을 하면서 호텔마다 구비되어있는 네스프레소 머신들의 맛을 보면서 구매를 결정하게 되었다. 기존에 사용하던 커피포트를 가지고 오면 5만원 할인해 주는 할인행사가 있어서 업체로부터 선물받은 커피머신을 반납하고 돌체구스토를 구매하게 되었다.

돌체구스토의 장점은 저렴과 간편하게 커피를 마실 수 있다는 점이다. 네스카페에서 판매하고 있는 것만큼 한국에서 많이 유통되어 있어서 홈플러스와 같은 집근처 매장에서도 간편하게 9,900원이라는 가격에 16개 캡슐을 구매할 수 있다. 캡슐의 종류도 커피류만 11종류의 커피를 골라서 마실 수 있다.
라떼류도 돌체구스토에서 내려마실 수 있는데, 여기서 돌체구스토의 단점이 16개가 들어이는 캡슐에 우유캡슐 때문에 커피 8개, 우유 8개 가 들어있다. 블랙커피를 마실때에 비해서 반밖에 내려마실 수 밖에 없다. 그러나 가격인 9,900원 동일하다는 점은 상당히 불합리하다는 느낌이 든다.

간편하고 저렴하게 커피를 마실 수 있지만, 네스프레소에서 맛볼수 있는 다양한 맛과 기기의 디자인과 진한 에스프레소를 즐길 수 있다는 에스프레소 머신의 디자인은 구매하고 싶다는 생각을 만들었다. 영국과 프랑스에서 여행을 했을 당시에 호텔에서 구비되어 있는 커피머신들이 바로 nespresso 였다. 아메리카노보다 에스프레소를 즐기는 유럽인들에게는 네스프레소가 더 어울리는 기기였던 것 같다.

한국에서의 nespresso

2014년 여름에는 돌체구스토가 사람들의 커피문화를 바꾸기 위해서 5만원 할인 이벤트를 진행하였고, 겨울에는 네스프레소가 기조 고객들에게 신규고객을 끌어들일수 있는 8만원짜리 바우쳐를 지급했고, 매장에서 접하는 사람들에게 5만원 할인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현재 네스프레소 이벤트가 진행 중인 시기에 네스프레소 머신을 구입했다.

6BcaR5q.pngU
독일 139 (194,000)
한국 249,000
LvS5baO.pngCITIZ
독일 179(250,000)
한국 429,000
n7s7Bom.pngINISSIA
독일 99(138,000)
한국 199,000

한국에서 구매하는 사람들은 기본적으로 유럽의 가격보다 비싼 가격을 지불해야 한다. 일단 한국 시장에 들어오면 가격이 어마무시하게 올라가는 병이 있는데, 네슬레 또한 이와 같다. 위에 표는 nespresso.com 에서 제공하는 전세계 가격들이다. 2014년 11월 할인된 가격을 제공한 것이다. 일본에서 판매하는 네스프레소 가격도 상당히 저렴하지만 110v 전압 차이 때문에 구매하고 난 뒤에 변압기를 사용해야한다. 반면에 독일에서 판매하는 제품은 암페아가 차이나기는 하지만 몇몇을 제외한 대다수가 문제없이 사용하고 있다고 한다.

캡슐 구매

한국에서 캡슐을 구매하는 것은 다른나라의 저렴한 가격과 비교해서 거진 두배에 가까운 차이가 있다. 예를 들어서 독일에서 KAZAAR intenso 를 비교하자면, 독일에서는 0.39 유로=539원 이다. 이것을 한국에서 구매하면 935원이다. 이 사실을 알고 있는 많은 사람들이 이미 한국보다 해외로 눈을 돌리고 해외 직구를 하고 있다. 캡슐은 A/S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니니까 기기만 한국에서 구매하고, 캡슐은 외국에서 구매하기로 했다. 미국과 중국 구매는 해봤는데 독일에서 구매해야 하다니 조금 많이 생경하다.

참고로 nespresso 와 dolce gusto 를 만든 회사는 같은 회사인 nestle 네슬레다. 이 회사가 캡슐 커피를 독과점하고 있다.

evCL0Mt.png
이건 이번에 구매하 네스프레소 머신